메뉴 건너뛰기

본문으로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
홈 홈 > 커뮤니티 > 언론보도
언론보도
[인터뷰] 오창희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장
작성자
관리자
등록일
2020.05.26
조회수
289
첨부
첨부아이콘

[인터뷰] 오창희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장


오창희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장

지난 4월 27일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 8대 오창희 원장이 취임했다.

고양시 산하기관으로 설립 17년차를 맞은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이 새로운 변화를 위한 좌표를 설정해야할 때, 오 원장의 취임은 고양시민들의 기대와 관심 크다.

오 원장은 "방송PD로서 제작 현장 및 경영 실무 경험, 기관장(경기콘텐츠진흥원장)으로 광역지자체의 콘텐츠산업 진흥 및 기업을 지원한 경험을 바탕으로 고양시의 산업 진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."이라고 말했다.

오 원장은 취임사에서 진흥원의 새로운 가치, 자세, 태도, 인격을 강조하며 "가치는 창의에 기반 한 미래 산업을 발굴하고 발전시키는 촉매제가 되어 미래 산업의 비전을 확고하게 제안하고, 새로운 세계는 4차 산업으로 대변되는 올 뉴디지털이 더 확산되고 정착되는 세계가 될 것이다. 디지털 산업의 제 분야가 활성화되는 디지털 기반 생태계를 만드는데 전력해야 할 것이다. 또한 창조적인 시민 모두가 지식정보 생산자가 될 수 있도록 특별한 기반을 조성해야 할 것이다"고 말했다.

최근 고양시는 107만 명이 넘는 인구와 전국 최고 수준의 인적 자원, 수도권 접경지역으로서의 통일시대 미래 비전, 일산테크노밸리를 시작으로 산업단지 조성 본격화 등 수도권정비법 으로 대표되는 삼중 규제 문제, 노후화된 1기 신도시, 3기 신도시로 촉발된 지역 안배 문제 등 풀어야할 다양한 현안 등이 있다.

이에 오 원장은 "첫 번째는 기관의 미래를 위한 조직과 사업 정비를 하고, 두 번째는 첨단산업 유치를 통해 풀어나가겠다. 또한 세부적으로는 조직 규모에 비해서 창업 및 기업 지원 공간이 여러 곳으로 분산되어 조직 역량이 한 곳에 집중되지 못하는 문제가 있다. 여건 상 단기간 내 공간을 통합하기는 어렵겠지만 금년 내 계획을 수립하여 향후 3 ~ 5년 내 지역별로 2 ~ 3개 거점을 중심으로 통합을 추진할 계획"이라는 의지를 밝혔다.

특히 오 원장의 고양시 발전을 위한 구상으로는 "자족 기능 및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, 그간 청년 창업 지원, 신생 기업 창업 지원, 중견 기업으로의 성장을 위한 중소기업 지원 강화, 고양시에 특화된 전략 산업 발굴 및 관련 사업 추진 등을 위해 노력해 왔으나 산업단지 부재를 해소하기에는 부족한 상황이었다. 향후 과밀억제권역 규제를 피해가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추진하려 하고 특히, 일산테크노밸리와 방송영상밸리 조성을 기회로 다양한 기업, 연구소, 기관 등이 유치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"이라며 "고양시 미래전략산업으로 가상증강현실 분야는 방송영상과 디지털콘텐츠 산업 분야에서 융복합화를 통한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 창출이 가능하다"고 덧붙였다.

오 원장은 "앞으로 진흥원은 고양시민과 고양시 기업에게 희망과 같은 존재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. 미래를 꿈꿀 수 있는 도시, 살고 싶은 도시를 이루기 위해 시민과 기업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정책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."고 말했다.

오 원장이 강조하는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실천을 지속하는 것, 항상 대안을 생각하는 다양한 사고, 무엇보다 열린 마음을 갖고 사람을 이해하는 자세, 이런 모습들이 '포스트코로나'로 통칭되는 새로운 세계의 뉴노멀(New Normal) 이 아닐까.

고양=염정애 기자 yamjaya@


출처 http://www.joongdo.co.kr/web/view.php?key=20200525010008050


다음글
다음 글이 없습니다.